뉴스 > 스포츠

치어리더 박기량, `아름다운 테이핑 투혼!` [MK포토]

기사입력 2014-09-09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민족 대명절 추석 연휴 9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SK 와이번스의 경기 롯데 치어리더 박기량이 양 다리에 테이핑을 칭칭 감고 열띤 응원을 펼치고 있다.

추석 명절에도 4강 싸움에 쉴틈 없는 양팀이 만났다.

7위까지 밀려나 있는 롯데는 옥스프링이 나섰다. 시즌 8승 7패를 기록중이며 SK를 상대로는 3경기 2승 무패의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벼랑 끝 롯데를 구하기 위해 옥스프링의 활약이 절실하다.

반면 3연승을 거두며 상승세를 타고 있는 SK는 문광은이 시즌 4번째 선발 등판한다. 지난 2일 한화전에서 아쉽게 자신의 첫 승을 놓쳤지만 이만수 감독의 신임을 얻어내는 피칭을 선보였다. 이날 자신의 첫 승과 팀의 4강 싸움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로 나섰다.



[매경닷컴 MK스포츠(부산)=김승진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