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OREA3x3 프리미어리그 2R 19일 개최, 이승준 출전 예상

기사입력 2018-05-16 13: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KOREA3X3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가 오는 19일 스포츠몬스터 고양점 코트M에서 열린다. 국내 팀 데상트(DESCENTE), ISE 볼러스(BALLERS), PEC, CLA 챔피언스(CHAMPIONS), 인펄스(INPULSE)와 일본 교류팀 스템피드(STAMPEDE)가 참가하는 프리미어리그는, 매 라운드 조별 예선, 4강, 결승 등을 통해 우승팀을 가린다. 1라운드는 일본 교류 팀인 스템피드가 국내 팀들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2일 예정됐던 2라운드는 우천 취소되었다.
2라운드에서는 국내 팀들이 자존심을 회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특히 CLA CHAMPIONS는 프로농구 선수 출신이자 지난해 3대3 농구 국가대표로 뛰었던 이승준을 영입해 전력을 강화했다. 1라운드에서 2패를 당하며 5위에 머무른 CLA는 이승준의 합류로 2라운드에선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이승준은 2라운드부터 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KOREA3x3 프리미어리그 2018 2라운드 포스터
↑ KOREA3x3 프리미어리그 2018 2라운드 포스터
KOREA3X3프리미어리그

는 총 6개 구단은 5월부터 9월까지 정규라운드(9회)와 플레이오프(1회)를 통해 최강자를 가리게 된다. 라운드마다 획득한 승점을 바탕으로 정규리그 전체 순위가 결정된다. 플레이오프엔 상위 3팀과 와일드카드 1팀이 진출해 리그 챔피언 자리를 놓고 격돌한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 판단"…행적 확인은 계속
  • [뉴스추적] 7·10 세금폭격에 눈치 보기 극심…다주택자 버틸까?
  • 신규 확진 보름 만에 30명 대…배드민턴 동호회서 추가 확진
  • 김종인, 조문 가려다 보류…안철수 "5일장 치를 일 아니다"
  • WHO "코로나19 안 사라질 듯…카자흐스탄 폐렴도 코로나 가능성"
  •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정치권에서 찬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