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태형 감독 `LG전 18연승 앞두고 진지한 표정` [MK포토]

기사입력 2018-10-06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김재현 기자] 6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벌이절 2018 프로야구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김태형 두산 감독이 경기 전 취재진과 이야기를 나누며 진지한 표정을 짓고 있다.
시즌 우승을 확정지은 두산은 LG를 상대로 상대전적 18연승에 도전한다.
사실상 5강 진입이 불가능한 LG는 두산전 17연패 탈출을 위해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basser@maeky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사상 첫 '서울특별시기관장'…장지는 경남 창녕군
  • 다주택자 취득세·양도세 '폭탄'…"집 사지 마라"
  • [단독] "n번방 봤다"고 자랑한 남성…수사해 보니 불법 촬영물 소지
  • 고 최숙현 선수 가해자 '팀 닥터' 안 모 씨 체포
  • 200mm 폭우에 물바다 된 부산…차도 떠내려가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부검 없이 유족에 인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