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670억 달러에 EMC 인수, 델 IT기업 인수로는 가장 높은 수준

기사입력 2015-10-13 12: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70억 달러에 EMC 인수, 델 IT기업 인수로는 가장 높은 수준

 EMC 670억 달러에 인수/미국 델 홈페이지(www.dell.com) 캡처
↑ EMC 670억 달러에 인수/미국 델 홈페이지(www.dell.com) 캡처


컴퓨터 제조업체인 미국의 델(Dell)이 데이터 스토리지 업체인 EMC를 670억 달러(약 76조6천억 원)에 인수합니다. 이는 정보통신(IT) 기업 인수 사상 최고 금액입니다.

델과 사모투자전문회사인 실버 레이크(Silver Lake)는 12일(현지시간) EMC를 주당 33.15달러, 총 670억 달러에 인수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는 지난주 델이 EMC를 인수하기 위한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지기 이전의 주당 가격보다 28% 높은 수준입니다.

EMC를 인수함에 따라 델은 데이터 저장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게 됐다. EMC는 휴렛 패커드가 인수를 추진하기도 했던 업체입니다.

델이 EMC를 합병하면 데이터 저장 분야에서 1위 업체로 올라서게 됩니다.

델은 인수를 공식 발표하면서 "델과 EMC가 합병되면 소프트웨어에 기반한 데이터 센터, 디지털 변환, 인프라스트럭쳐,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모바일, 보안 등 차세대 IT 전략분야에서 큰 발전을 이룰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인수 작업은 EMC 주주 승인 등을 거쳐 내년에 마무리될

전망이며, 델의 창업자인 마이클 델이 통합회사의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를 맡을 것으로 관측됩니다.

한편, 이번 인수가격은 지난 5월 아바고 테크놀로지가 브로드컴을 370억 달러에 인수한 것보다 무려 300억 달러나 많아 IT기업 인수 사상 최고 금액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전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이번 국회는 '민생국회' 될까…의석 수로 누르겠다 vs 대통령 거부권 행사
  • 이화영 전 부지사 측근 영장 기각…'이재명 연관성' 수사 기로
  • 정치권, 휴일도 비속어 논란 갑론을박…"국격 무너져" vs "광우병 획책"
  • 연인 폭행·협박에 스토킹해도…'반의사불벌죄'로 처벌 면했다
  • 코로나 빗장 푼 홍콩…중국 본토는 언제쯤?
  • 러시아 동원령 대피에 핀란드 입국 제한…"우크라에 탱크도 팔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