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금통위, 7일 콜금리 동결 전망

기사입력 2006-09-03 17:02 l 최종수정 2006-09-04 09:05

콜금리 인상여부를 결정하는 금융통화위원회가 오는 7일 열립니다.
지난달 콜금리가 전격 인상된 뒤여서 이번 회의에서는 동결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합니다.
김종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지난달 시장의 예상을 깨고 콜금리를 연 4.50%로 0.25%P 인상했습니다.

금통위는 작년 10월과 12월 콜금리 인상한 뒤 다음달 동결하면서 두달 연속 금리를 인상한 전례가 없었습니다.

이에 따라 오는 7일 개최되는 금통위에서는 콜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시장은 내다보고 있습니다.

최근 발표된 산업활동과 서비스산업동향, 기업경기실사지수 등 경기지표들이 부정적인 것도 콜금리 동결 전망에 힘을 실어주고 있습니다.

시장은 예상을 깨고 인플레이션선제 조치로 지난달 콜금리를 올린 이성태 한은 총재 행보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이 총재는 지난달 금통위가 끝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통화정책은 파급 시차가 길고 상당기간 방향성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같은 방향성이 지난해 10월부터 연결되는 것인데, 최근 경제가 방향성에 대해 재검토할 수 있는 여건으로 전개되는 것 아니냐고 설명했습니다.

듣기에 따라서는 콜금리 인상을 이제는 중단할 수 있다는 것을 강하게 시사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이 총재가 콜금리를 동결하는 쪽에 무게를 둘 지 여부는 이번주 금통위에서 판가름날 전망입니다.

mbn뉴스 김종윤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