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카드 노조, 신한지주 실사 막아

기사입력 2006-09-22 08:52 l 최종수정 2006-09-22 08: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카드 노동조합이 다시 신한금융지주의 LG카드 정밀 실사를 막기 시작했습니다.
노조 관계자는 지난 19일 노조와 산업은행,

신한지주 관계자들이 앞서 합의한 대로 'LG카드 발전방안 구축을 위한 3차 협의체' 모임을 가졌지만 산은측에서 협의체 구성에 합의한 바 없다고 하는 바람에 논의가 이뤄지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따라 LG카드 노조는 20일부터 신한지주의 LG카드 실사를 막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속보] "마스크 5부제 6월부터 폐지…언제든 구매 가능"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구출되자 연신 "만세" 만삭의 위안부 영상발굴
  • "정경심, 남편이 '조국 수석'이라 주식 못한다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