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내년 자동차 보험료 할인율 변경

기사입력 2006-12-18 09:02 l 최종수정 2006-12-18 09: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 1월부터 자동차보험료 할인 제도가 변경됨에 따라 무사고 운전기간이 길수록 보험료가 비싸지고 짧을수록 싸집니다.
손해보험사들이 할인율을 바꾸면서 일부 차종의 기본 보험료를 올리기 때문에 장기 무사고 운전자가 체감하는 인상 폭은 더 클 것으로 보입니다.
주요 10개 손해보험사가 7년 무사고 운전자에게 내년부터 적용하는 보험료는 평균 30만2천여원으로 현재 27만8천여원보다 2만3천여원 8.6% 정도가 인상됩니다.
반면 신규 가입자의 보험료는 평균 102만2천여으로 지금보다 10만6천여원 9.5% 정도 인하됩니다.
손해보험협회는 보험료 가입 조건에 따라 회사별로 차이가 많이 나기 때문에 자신에게 유리한 보험사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신규 1,487명 주말 최다…비수도권 일괄 3단계 격상
  • "5m 너울성 파도 덮쳐"…해운대 물놀이 중학생 1명 사망·1명 실종
  • 국민연금· 공무원연금 연계 요건 '10년' 줄었다
  • 러시아 산악인 라조 "김홍빈 구조 외면한 사람, 15명 이상"
  • 죽는 순간에도 '백신 조롱'…확진된 30대 남성 결국 사망
  • "조심하고 또 참아야"…홍성흔 아내, 술판 야구선수에 일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