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내년 자동차 보험료 할인율 변경

기사입력 2006-12-18 09:02 l 최종수정 2006-12-18 09: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 1월부터 자동차보험료 할인 제도가 변경됨에 따라 무사고 운전기간이 길수록 보험료가 비싸지고 짧을수록 싸집니다.
손해보험사들이 할인율을 바꾸면서 일부 차종의 기본 보험료를 올리기 때문에 장기 무사고 운전자가 체감하는 인상 폭은 더 클 것으로 보입니다.
주요 10개 손해보험사가 7년 무사고 운전자에게 내년부터 적용하는 보험료는 평균 30만2천여원으로 현재 27만8천여원보다 2만3천여원 8.6% 정도가 인상됩니다.
반면 신규 가입자의 보험료는 평균 102만2천여으로 지금보다 10만6천여원 9.5% 정도 인하됩니다.
손해보험협회는 보험료 가입 조건에 따라 회사별로 차이가 많이 나기 때문에 자신에게 유리한 보험사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태풍 '장미' 가시로 할퀴지 않고 소멸…부산 온종일 긴장
  • 물에 잠긴 양주역…강한 비로 피해 속출
  • 알루코, 전기차 배터리 부품 5천 억 수주 대박
  • 통합당 '권언유착 의혹' 한상혁 고발…민주당, 현안질의 거부
  • 정무 최재성, 민정 김종호…노영민 비서실장 당분간 유임
  • 민주 '강원'·통합 '호남' 수해 현장으로…4차 추경 카드 '고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