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짝 여자1호, 바나나걸 김상미? '홍보성 출연' 논란…"왜!"

기사입력 2013-05-30 07:58 l 최종수정 2013-05-30 07:58


‘짝’ 여자 1호가 연예인 출신으로 확인돼 논란이 불거지고 있습니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짝’에서 여자 1호는 자기소개 시간에 뮤지컬 배우이자 CF모델이라고 직업을 밝혔습니다.

빼어난 외모와 완벽한 몸매의 소유자인 여자 1호는 소탈한 성격으로 남자 출연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습니다.

하지만 방송이 나간 직후 여자 1호의 정체가 과거 ‘바나나걸’로 활동한 김상미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됐습니다.

지난 2008년 ‘4대 바나나걸’로 가요계 데뷔한 김상미는 ‘미쳐미쳐미쳐’ ‘키스해죠’ 등의 곡으로 활동했

습니다.

특히 최근 김사은이란 예명으로 연기자 변신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홍보성 출연’이 아니냐는 비난까지 터져나왔습니다.

방송 직후 ‘짝’ 시청자 게시판에는 “왜! 연예인 특집도 아닌데 나오냐” “누가봐도 홍보성이다” “속보이는 출연이다” “일반 출연자들에게 민폐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 = 해당 영상 캡처]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