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신혜, 세월호 참사에 5000만원 기부…“알려지는 것 원하지 않아”

기사입력 2014-04-24 07:22 l 최종수정 2014-04-24 09: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박신혜가 세월호 침몰사고 구조를 위해 5000만원을 남몰래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NGO 단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는 23일 “박신혜가 5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신혜가 이틀 전에 기부를 했다. 알려지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 우리한테도 배우라는

말없이 그냥 박신혜라는 이름으로 기부를 했다”며 “소속사에 확인을 했는데 맞다고 했다. 그쪽에서 조용히 하고 싶어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관계자는 “조용히 지나가길 원했는데 알려져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박신혜 기부, 아름다운 기부다” “박신혜 기부, 기적이 일어났으면 좋겠다” “박신혜 기부, 정말 슬픕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사흘 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미 연합훈련 반발 무력시위
  • [단독] '인력 부족'탓 13년 만에 예술의전당 감사…기부금 막 쓰고 날림 사업까지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