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점주 '파라핀' 성분에 대해 입열어…"진실은?"

기사입력 2014-05-18 1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벌집 아이스크림/ 사진=해당 점주가 사용한다고 밝힌 천연 벌집, 시청자 게시판 캡처
↑ 벌집 아이스크림/ 사진=해당 점주가 사용한다고 밝힌 천연 벌집, 시청자 게시판 캡처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점주 '파라핀' 성분에 대해 입열어…"진실은?"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벌집아이스크림 토핑 일부에 '파라핀' 성분이 들어갔다는 방송에 논란이 커지자 벌집 아이스크림을 판매하는 업체들은 자신의 제품이 안전하다는 해명 글을 남기며 진화에 나섰습니다.

벌집 아이스크림 집을 서래마을에서 운영한다고 주장한 한 누리꾼은 파라핀 벌꿀에 대해 다룬 '먹거리 X파일' 시청자 게시판에 "당신들은 미친 것 아닙니까"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습니다.

그는 "왜 먹거리 X파일은 앞뒤 생각없이, 제대로된 사전조사 없이 벌꿀 아이스크림이 파라핀이 들어갔을 확률이 높다고 방송을 합니까"라며 "여기에 나오는 저희 컵, 분명한 사기방송이다"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저희 가게는 창립 이래 천연벌꿀이 아닌 인공 파라핀 벌꿀을 사용한 적이 한 번도 없다"며 "왜 우리까지 피해를 보게 만드는 것입니까?" 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본사 측에서도 법적대응을 준비 중"이라며 "천연벌꿀만 사용한 점주들끼리도 모여서 회의를 한 후 개인 소송을 준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다른 벌집 아이스크림 판매 업체인 밀크카우 역시 공식 홈페이지에 식품의약청의 검사 기준을 통과한 통지서를 게재하며 "X파일의 벌꿀 아이스크림에 관련된 파라핀 성분은 저희 밀크카우와 아무런 연관이 없는 방송, 그리고 성분인 것을 다시 한 번 알려드립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16일 방송된 한 종합편성채널의 '이영돈PD의 먹거리 X파일'(이하 '먹거리X파일')은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벌집아이스크림에 대해 방영했습니다.

'먹거리X파일' 제작진은 일부 아이스크림의 벌집에서 딱딱한 부분을 발견했고 전문 양봉업자는 "딱딱한 벌집의 정체는 '소초'다"라고 말했습니다.

소초란 벌들이 벌집을 지을 수 있게 해 주는 판으로, 양봉업계에서는 보편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자재입니다.

전문 양봉업자는 이어 "소초의 성분은 '양초'의 주성분인 파라핀이다"라는 충격적인 사실을 전했습니다. 파라핀은 석유에서 얻어지는 밀랍 형태의 백색 반투명 고체로 양초와 크레파스의 주 원료입니다.

이 양봉업

자는 또 "아는 사람은 이거 절대 안 먹지. 석유로 만들었잖아. 그거 먹으면 큰일 나. 소화도 안되고"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습니다.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에 대해 누리꾼들은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확인 철저하게 해야할 듯"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진실이 뭐지?" "벌집 아이스크림 논란, 정말 좋아하던 아이스크림이였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정치톡톡]'청담동 의혹' 지도부 대거 고발 / "오염된 민들레" / 이재명 측근 또 기소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