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그때 그 사람' 허진, 방송가 퇴출…"죽을 생각 까지도"

기사입력 2014-09-09 1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그때 그 사람 허진' '허진 방송가 퇴출'/ 사진=채널A
↑ '그때 그 사람 허진' '허진 방송가 퇴출'/ 사진=채널A

'그때 그 사람 허진' '허진 방송가 퇴출' '그때 그 사람 허진' '허진 방송가 퇴출'

배우 허진이 방송가에서 퇴출당한 이유를 고백했습니다.

8일 방송된 한 종합편성채널의 교양프로그램 '백일섭의 그때 그 사람'에는 '여배우 허진의 아름다운 도약'을 주제로 허진이 직접 출연해 파란만장했던 인생사를 전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허진이 출연해 자신이 방송가에서 퇴출당한 이유에 대해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백일섭과 허진은 많은 인기를 누렸던 젊은 시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허진 씨 대단했다" 등의 덕담을 나눴습니다.

백일섭이 허진에게 '방송가 퇴출 이유'를 묻자 허진은 "방송 스케줄을 펑크내고, (제작진에) 성질 내고 그랬었다. 그러다보니 '허진은 캐스팅하지 말자'라고 그랬나보더라. 자꾸 제작진 속썩이니까"라고 말했습니다.

강부자 역시 "허진은 세상 무서운 것

없이 살다가 어느 날인가 녹화를 하다가 성질에 안 맞는다고 집에 갔다"라며 "자존심이 무척 강한 아인데 이 일로 인해 방송가에서 퇴출 될 수 밖에 없었다"라고 전했습니다.

허진은 이어 "방송가에서 퇴출된 뒤 죽을 생각까지도 했다"며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700원을 가지고 5일을 버텼다"고 말했습니다.

'그때 그 사람 허진' '허진 방송가 퇴출'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中 '위드코로나' 전환 본격화...'백지 시위' 영향
  • '오후 5시인데' 어린이보호구역서 '만취' 음주운전…하교하던 초등생 사망
  • [카타르] 한국 16강 진출에 日열도도 들썩..."8강 한일전 보고 싶다"
  • 유동규, 남욱과 달리 국선 변호인 선임…경제적 어려움 추정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