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스’ 신수지, “선수때는 진지하게 만난 게 아니다” … 그래서 30명?

기사입력 2014-11-06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지승훈 인턴기자]
송가연과 신수지가 극과 극 연애관을 털어놔 화제다.
종합격투기 선수 송가연과 리듬체조 전 국가대표 신수지는 지난 5일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 댄스 스포츠 전 국가대표 박지은, 우슈 국가대표 서희주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박지은은 “신수지와 야구장에 간 적이 있었는데, 모르는 사람이 없더라”며 “그래서 ‘수지야 넌 남자 몇 명 사귀어봤어?’라고 물으니 수지가 ‘한 서른 명?’이라고 답했다”고 폭로

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당황한 신수지는 “선수 생활할 때는 바빠서 진지하게 만난 것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이어 그는 “정식으로 사귄 적이 없다. 선수생활할 때는 바빠서 일주일에 한 번 보다가 ‘미안, 나 전지훈련 가’ 이런 식이었다”고 해명했다.
반면 송가연은 연애 경험에 대한 질문에 “딱 한 번 사귀어봤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서해 피격' 서훈, 새벽에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염려"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내일 날씨, 또 '강추위'...아침 최저 -12도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