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이언맨’ 한은정, ‘비극의 시작점’된 과거사 드러난다

기사입력 2014-11-06 17:13

[MBN스타 손진아 기자] ‘아이언맨’에서 비극의 시작점이 된 한은정의 과거사가 드러난다.

KBS2 수목드라마 ‘아이언맨' 측은 6일 홍빈(이동욱 분)의 잊을 수 없는 첫사랑으로 등장해 이야기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는 태희(한은정 분)가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는 오늘(6일) 방송되는 16회의 한 장면으로 배를 부여잡고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태희의 애처로운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장원(김갑수 분)과 윤여사(이미숙 분)의 대화를 통해 태희가 조붕구(김규철 분)에게 폭행당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시청자를 놀라게 했던 터. 이에 생명에 위협을 가하고 있는 지금의 상태가 폭행 사건과 어떤 연관이 있는 것은 아닌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실제 현장에서 한은정은 액션이 가미된 연기를 리얼하고 자연스럽게 소화해 스태프들의 호평을 받았다고. 또한 극심한 통증과 서글픔을 표현하는 섬세한 표정연기는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하며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아이언맨’의 한 관계자는

“오늘 밤 한은정이 시한부 인생을 살아갈 수밖에 없게 된 이유가 밝혀진다. 진실 뒤에 감춰져있던 크고 작은 오해와 갈등을 해결케 만드는 단서가 공개될 예정이니 많은 관심을 갖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아이언맨’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