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노홍철 음주측정 결과 공개, 무려 0.1% ‘면허 취소’ 해당

기사입력 2014-11-14 19: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오주영 인턴기자] 방송인 노홍철의 음주측정 결과가 공개됐다.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14일 오후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의 채혈 검사 결과 노홍철의 혈중 알코올 농도가 0.1%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곧 소환 조사할 예정이지만 정확한 날짜는 정해진 바 없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노홍철은 경찰에 소환되면 왜 술을 마셨는지, 차량으로 얼마나 이동했는지 등 당시 사건 정황을 조사받을 예정이다. 특히 혈중 알코올 농도 0.1%는 면허 취소 1년에 해당하는 수치라 가벼운 처분을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노홍철은 지난 7일 오후 11시55분쯤 강남구 논현동 서울세관사

거리 인근에서 자신의 벤츠 스마트 차량을 운전하던 중 경찰의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이후 그는 MBC ‘무한도전’과 ‘나 혼자 산다’에서 자진 하차하며 활동을 중단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은 “노홍철 음주측정 결과, 면허 취소면 엄청 마신 거 아니냐” “노홍철 음주측정 결과, 조심 좀 하지” “노홍철 음주측정 결과, 0.1%나 나오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피해자는 여성…최윤희 장관이 더 큰 역할 해달라"
  • 이낙연, 당 대표 출마선언서 '책임' 7번 언급…"가시밭길 마다 않겠다"
  • "감시 스트레스에 공황장애도"…CCTV로 감시하는 '빅브라더' 사장님들
  • 테슬라, 주가 상승 행진…사상 최고치 경신
  • 중국 여성, 홍수로 물에 띄운 비상용 타이어 위에서 '출산' 화제
  • 계부 성폭행으로 화장실서 출산 후 유기한 여성 징역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