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유천, `두 눈이 반짝반짝` [MBN포토]

기사입력 2015-02-26 1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015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이 26일 오후 인천 영종도 네스트 호텔에서 열렸다.

올해 10회를 맞이한 맥스무비 2015 최고의 영화상 작품상의 영광은 총 45만6904표를 획득한 ‘명량’에 돌아갔다. 최고의 남자배우상 역시 ‘명량’에서 위대한 영웅 이순신을 연기한 배우 최민식의 품에 안겼다.

국적 불문, 2014년 개봉한 모든 영화를 대상으로 후보를 선정하는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에서 최초로 해외 감독인 ‘인터스텔라’의 크리스토퍼 놀란이 감독상을 수상했다. 여자배우상은 ‘한공주’의 천우희, 남자조연배우상은 ‘끝까지 간다’의 조진웅이 수상했다.

'수상한 그녀'의 나문희는 여자조연배우상, '해무'의 박유천은 남자신인배우상, '국제시장'의 김슬기는 여자신인배우상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 첨석한 연기자 박유천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한 영화 전문 기자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하는 최고의 독립 영화상은 이수진 감독의 ‘한공주’가 수상해, 최고의 독립영화상과 최고의 여자

배우상 2관왕을 차지했다. 영화의 핵심을 관객에게 예술적으로 전달한 예고편에 수여하는 최고의 예고편상은 55만1786표로 ‘해무’, 단 한 장의 이미지로 관객의 마음을 움직이는 포스터 상에는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가 581만1096표로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MBN스타(인천)=이현지 기자 summerhill@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화물연대 "일하는 XXX들 객사할 것"…원희룡 "조폭행위 멈춰라"
  • 30대 상무·40대 부사장 발탁…삼성전자 임원 인사 발표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중국, 한국 등 전세계서 '비밀경찰서' 운영 의혹…"최소 102개"
  • 윤 대통령, 떠나온 청와대 영빈관 '재활용'…탁현민 "당연한 것"
  • [카타르] '토트넘 절친' 손흥민·히샬리송, 운명의 맞대결 후 축하와 위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