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겨운-유인영, KBS `오 마이 비너스` 합류

기사입력 2015-10-13 13: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배우 정겨운과 유인영이 ‘오 마이 비너스’에 합류한다.
정겨운과 유인영은 오는 11월 16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연출 김형석)에서 각각 의료법인 가홍의 홍보팀장 임우식역과 꽃미녀 변호사 오수진역을 맡는다.
임우식은 15년 동안 강주은(신민아 분)과 연인 관계를 이어온 남자로 오수진과 사랑에 빠지면서 오래된 연인 강주은과 이별한다. 김영호(소지섭 분)와는 어릴 적부터 악연 관계를 갖고 있다.
오수진은 강주은의 옛 친구로 뚱뚱하고 자신감이 없던 과거와는 달리, 초절정 미녀로 변신한 인물이다. 오수진은 강주은의 직장상사이자 미녀로 환골탈태한 후 임우식을 두고 강주은과 신경전을 벌인다.
‘오 마이

비너스’는 할리우드 배우들의 몸매를 책임지는 트레이너 김영호와 과거 한때 잘나갔던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여자 변호사 강주은이 만나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외적인 모습이 아닌 내면의 모습까지 진정으로 사랑하게 되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려내는 헬스힐링 로맨틱 코미디다.
jeigu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최강욱, 1심 무죄 선고에 "예상하고 기대한 결과"
  • 심야택시 호출료 최대 5천원…연말 기본요금 1만원 넘을 수도
  • "문재인 정부, '탈원전 시 5년 후 전기요금 인상 불가피' 알고도 추진했다"
  • 이재명 "윤석열 정부, 헛발질로 판명난 '북풍몰이' 빌미로 보복감사"
  • 박수홍, 검찰 조사 중 부친에게 폭행·폭언 당해…병원 후송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