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혼자산다’ 김영철 “가장 편한 선배 송은이…그냥 가족 수준”

기사입력 2016-06-18 11:45

사진=나혼자산다 캡처
↑ 사진=나혼자산다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개그맨 김영철이 선배 중에 송은이를 향한 애정을 보였다.
김영철은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를 통해 송은이를 집에 초대했다. 가구 만드는 데 도움을 받고자 한 것.
이날 송은이는 김영철의 집을 둘러봤다. 김영철은 "누나한테 구박을 17~18년 받아서 익숙하고 구박 같지도 않다"며 "그래서 누나한테 검사받고 허락받는다"고 두 사람의 친분을 자랑했다.
이어 "개그맨

선배 중에 실질적으로 누가 제일 편하냐고 하면 은이 누나다. 서로 가족도 아는 사이다. 그냥 가족이다"고 송은이에 대한 각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송은이는 "손이 많이 가고 챙겨줘야 하는 스타일이다. 그래도 성공해서 집 잘 해놓고 사는 걸 보면 대견하고 뿌듯하다"며 누나 같은 면모를 보였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