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YG 측 "한동철 국장 계약 No…프로그램 협력"

기사입력 2017-01-20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YG 측이 한동철 국장과 계약하지 않았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YG엔터 측은 20일 "'쇼미더머니' 인연으로 소속 연예인들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 및 협력은 할

예정이지만 계약은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쇼미더머니' '언프리티랩스타' '프로듀스101' 등을 제작한 한동철 국장은 CJ엔터테인먼트를 퇴사하고 독립 레이블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 이 곳에서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그램 등을 준비해 빠른 시일내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jeigu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