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머니백’ 박희순 “술친구 김무열, 함께 작품하고 싶었다”

기사입력 2018-03-05 1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동네 술친구 박희순 김무열이 뭉쳤다. 영화 ‘머니백’을 통해서다.
박희순은 5일 오전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머니백’(감독 허준형) 제작보고회에서 ‘머니백’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시간이 남았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옆 동네에 김무열이 산다. 우리는 술 친구다. 같이 작품을 하면 재밌을 것 같았다”며 “영화의 제목인 ‘머니백’은 중의적 의미가 있다. 돈 가방(bag)이라는 의미와 돈이 뒤에 있다(back)는 의미가 있다. 내 돈인 줄 알았는데 어느새 뒤로 가 있다. 쫓고 쫓긴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김무열 역시 “책이 되게 빨리 읽히더라. 영화로 만들어지면 재미있겠다고 생각했다”면서 “모든 인물들의 사연이 공감이 갔다. 그래서 참여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영화는 하나의 돈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일곱 명이 뺏고 달리고, 쫓기는 추격전이다. 오는 4월 개봉.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성폭행당했어도 같은 아파트에…피해자, 고통 호소
  • 상온 노출 백신 접종 1명 이상 반응…코로나·독감 동시 감염 3건 보고
  •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 원…100조 원 청약 몰리나?
  • 해변서 모래 놀이 하던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문 대통령 "이유 불문하고 송구"…"김정은 사과는 각별한 의미"
  • [단독] "왜 연락 안 돼"…고교 후배 납치해 폭행·협박한 일당 구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