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스티’ 남경읍, 카리스마 넘치는 중년…“아쉽다“ 종영 소감

기사입력 2018-03-26 10: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남경읍 사진=MBG 엔터테인먼트 제공
↑ 남경읍 사진=MBG 엔터테인먼트 제공
드라마 ‘미스티’를 통해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주목을 받은 배우 남경읍이 24일 마지막 회를 끝으로 종영소감을 전했다.

금토드라마 ‘미스티’는 드라마 소개처럼 격정 미스테리 멜로의 장르로 말 그대로 ‘어른들의 드라마’라는 칭호를 얻으며 매회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로 매번 큰 화제를 일으켰다. ‘어른들의 드라마‘라는 칭호답게 연기 실력이 탄탄한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며 그 중에서도 중년 배우들의 연기가 극의 몰입도를 높였고, 특히 매회 긴장감 조성에 큰 몫을 한 배우 남경읍의 강렬한 연기는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배우 남경읍이 ‘미스티’에서 맡은 ‘강율로펌 대표 강인한’ 역은 정재계, 법조계에서 큰 영향력을 가진 인물로 극중 큰 사건의 중심에서 권력을 휘두르는 역할로, 주인공 고혜란(김남주), 강태욱(지진희) 부부에게 큰 도움이 되어주는 듯 하다가 배신을 하며 시청자들에 큰 반전을 선사하고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남경읍은 극중 큰 권력으로 사건의 배후에서 많은 것들을 좌지우지 하는 역할 강율대표 ‘강인한’을 특유의 중저음과 강렬한 눈빛으로 카리스마 넘치게 표현하며 많은 시청자들에게 ‘긴장감 최고 신스틸러 배우’, ‘카리스마 넘치는 꽃중년’이라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남경읍은 “매번 등장하는 장면이 큰 인기를 끌며 많은 관심을 주신 시청자분들에게 감사드린다. 많은 사랑과 응원을 받아 연기하는 내내 행복했던 작품이다.”며 시청자들과 작품에 대한 애정을 나타냈다. 또한 “많은 사랑을 받은 만큼 아쉽기도 하다. 하지만 앞으로 더 다양한 작품으로 다양한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앞으

로의 활동에 대해서 기대감을 주었다.

한편 드라마 ‘미스티’에서 악역임에도 카리스마 넘치는 강율대표 ‘강인한’을 연기하며 강력한 인상을 남기고 사랑받은 배우 남경읍은 종영 소감에서 밝힌 앞으로의 다양한 활동에 대한 다짐을 입증하듯 영화 ‘천국양행’ 촬영과 차기작 준비로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인천 정신과의원 병실서 50대 환자 추락해 사망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윤미향 페북 해명 "나비기금, 개인 계좌였지만 혼용 안했다"
  • KBS "여자화장실 불법촬영 용의자, 직원 아냐"
  • "이낙연 34.3% 1년째 대선주자 선호도 1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