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전도연·윤여정·진경·윤제문,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출연

기사입력 2018-03-27 09: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전도연과 윤여정, 진경, 그리고 윤제문이 미스터리 느와르 영화를 통해 함께 할 전망이다.
한 매체는 27일 영화계의 말을 빌려 네 사람이 최근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출연을 결정 짓고 세부 사항을 조율 중이라고 보도했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

은 짐승들'은 여자의 사체 일부와 주인을 알 수 없는 돈가방이 발견되자 비루한 인생을 살아가는 사람들이 절망에서 벗어나려 한 선택이 예상치 못한 결과를 가져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열대야' '침저어' 등으로 한국에도 잘 알려진 일본 작가 소네 케이스케의 동명소설이 원작이다.
올 하반기 촬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kiki2022@mk.co.kr

화제 뉴스
  • 식약처 "공적마스크 판매 6월말 종료…시행방안 협의 중"
  • 김현아, "민주당, 윤미향 지키는 고집불통"
  • 서울 고3 확진자…강동 상일미디어고 재학생
  • 윤미향 의혹 놓고 여성단체 입장차 '뚜렷'
  • 김미애 비대위원은 누구? 보수 '흙수저' 스토리
  • 쿠팡-마켓컬리 확진자 3명, 사업 설명회 갔다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