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데릴남편 오작두’ 김강우·유이, 시련ing…아슬아슬 ‘오혁 다큐’의 향방

기사입력 2018-05-12 1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데릴남편 오작두’ 사진=팬엔터테인먼트
↑ ‘데릴남편 오작두’ 사진=팬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데릴남편 오작두’ 김강우, 유이 앞에 새로운 시련이 닥쳐온다.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남편 오작두’에서 오작두(김강우 분)와 한승주(유이 분)의 앞날이 걸린 ‘오혁 다큐’에 또 다른 파란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선 ‘오혁 다큐’에서 한승주를 하차시키기 위해 계략을 꾸민 제작사 대표 홍인표(정찬 분)의 실체가 드러났다. 그러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작업에 집중하고 있는 한승주와 초조한 눈빛으로 무언가를 빼가려는 후배 조연출 이찬희(김민식 분)가 포착, 새로운 사건을 암시하고 있는 것.

또한 한승주와 오작두의 든든한 조력자로 활약하고 있는 에릭조(정상훈 분)가 심각한 표정으로 누군가와 통화를 하고 있어 위기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

더불어 지난 방송 말미 오작두가 진짜 자신의 이야기를 보여주겠다며 한승주와 몰래 시골로 향한 바, 사진 속에는 다

시 서울 한승주의 집에서 애틋한 백허그를 나누고 있어 그 사이에 어떤 사건이 발생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두 사람의 눈빛에는 어딘가 걱정이 서려있는 듯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단단한 사랑과 신뢰를 쌓아온 오작두와 한승주에게 찾아온 시련이 무엇일지 12일 펼쳐질 이야기를 기다려지게 하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아포칼립스 같았다. 사방이 피투성이"…폭발로 초토화된 베이루트
  • [속보] 레바논 폭발참사, 사망 73명·부상 3700명…총리 "베이루트 폭발 현장에 질산암모늄 2750t"
  • 서울 1호선 광운대역∼회기역 양방향 열차 운행 중단
  • [속보] 홍남기 "9억 이상 고가주택 매매 자금출처 의심거래 상시조사"
  • '제2의 윤희숙' 경쟁…부동산 법안 토론전 후끈
  • 수도권에 13만 가구 추가 공급…'50층 재건축' 열리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