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민지, `백일의 낭군님` 합류…남지현과 연기 호흡

기사입력 2018-05-17 17: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배우 이민지가 tvN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 합류한다.
소속사 눈컴퍼니는 17일 “이민지가 tvN의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극본 노지설 연출 이종재)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진행 중이다”고 밝혔다.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은 가상의 조선 시대를 배경의 전대미문 세자 실종사건을 소재로 한 픽션 사극으로, 죽은 줄 알았던 세자가 궁으로 살아 돌아오기까지 걸린 100일의 시간 동안 벌어지는 내용을 그려낸 작품이다.
이민지는 극 중 송주현 마을의 원녀(혼인할 나이가 지났음에도 하지 못해 원한을 가진 여자) 중 하나인 ‘끝녀’ 역을 맡는다. 끝녀는 홍심(남지현 분)의 가장 절친한 친구이자 왕세자의 명 때문에 구돌과 억지 혼례를 올리면서 이야기에 흥미를 더하는 인물로, 홍심과의 남다른 단짝 케미스트리를 선보이며 현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는 후문.
2015년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장미옥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이민지는 이후 2017년 영화 ‘꿈의 제인’의 ‘소현’ 역을 통해 제 21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과 제5회 들꽃영화상 여우

주연상을 수상하며 입지를 다졌다. 올 1월에 종영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로봇이 아니야’에서 두 주인공을 이어주는 커플 메이커로 활약하며 연기에 대한 스펙트럼을 넓혔다.
이민지는 최근 김슬기, 조한철과 함께 ‘눈컴퍼니’에 새둥지를 틀었다. 이민지의 차기작인 tvN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은 올 하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해운대서 밤새 '독립기념일 파티'…마스크 쓴 미군 어디에
  • 코로나19 신규확진 사흘째 60명대…지역발생 43명·해외유입 18명
  • WHO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서 에이즈약 사용 중단"
  • 대포폰 800여대 유흥가에 유통한 조폭 징역 1년 선고
  • 골프장도 뚫렸다…방역 당국 "통화 시 마스크 반드시 착용"
  • 코로나 19 재확산으로 마스크 비축량 늘려...기존 1억장에서 1억 5천만장까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