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뉴스공장` 장진영, 김어준에 "왜 김부선, 주진우 안 부르냐"

기사입력 2018-06-18 09:14

장진영,김어준. 사진|장진영 SNS,스타투데이DB
↑ 장진영,김어준. 사진|장진영 SNS,스타투데이DB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장진영 변호사가 김어준에 불만을 드러냈다.
18일 오전 방송된 tbs 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는 6.13 지방선거 당시 바른미래당 서울시 동작구청장 후보였던 장진영 변호사가 출연했다.
앞서 장진영 변호사는 안철수의 미국행을 두고 비판하는 글을 SNS에 게재한 바 있다. 그는 “그는 “안철수가 단일화에 목매는 모양새를 보인 것은 돌이킬 수 없는 패착”이라며 “낙선자들은 망연자실한 가운데 대장의 미국행을 분노하고 있다. ‘뭣이 중헌지’를 분간하시면 좋겠다”고 적어 화제가 됐다.
이날 장진영은 인터뷰를 시작하며 ‘뉴스공장’ 섭외에 대한 의문을 드러냈다. 그는 “김부선과 주진우가 여기에 출연한 적이 있냐. 그렇게 중요한 사안에 당사자는 안 부르면서 이건 별 이야기도 아닌데 득달같이 불러서 갈등을 키우려고 하냐”라고 지적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자와 배우 김부선의 스캔들을 언급한 것.
이에 김어준이 “갈등은 본인이 말한 것 아니냐. 본인이 말해서 부른 건데 왜 나오셨냐”라며 웃자, 장진영은 “이 말 하려고 왔다. 공정하지

가 않다고 이야기를 하려고 왔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어준은 “어떤 이슈를 선택해서 말할 지는 우리가 알아서 하겠다”고 단호히 답했다.
한편 장진영은 서울시 동작구청장에 출마했으나 이창우 더불어민주당 당선자, 홍운철 자유한국당 후보에 밀려 3위로 낙선했다.
bmk22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