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숨바꼭질’ 송창의, 김영민과 정략결혼 약속한 이유리와 인연 시작

기사입력 2018-08-26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숨바꼭질’ 송창의 김영민과 정략결혼 약속한 이유리와 인연 시작 사진=MBC ‘숨바꼭질’ 방송화면 캡처
↑ ‘숨바꼭질’ 송창의 김영민과 정략결혼 약속한 이유리와 인연 시작 사진=MBC ‘숨바꼭질’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배우 송창의가 드라마 ‘숨바꼭질’에서 김영민과 정략결혼 약속한 이유리와 본격적으로 얽혔다.

송창의는 지난 25일 방송된 MBC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에서 태산그룹의 수행비서이자 운전기사 신분이지만 실은 명석한 두뇌, 남다른 근성, 뚜렷한 목표의식에 젠틀한 비주얼까지 성공의 요건을 모두 갖춘 완벽남 차은혁 역으로 활약했다. 첫 회부터 캐릭터 특유의 이중성에 내포된 냉철함과 디테일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강한 존재감으로 호평 받았다.

1, 2회에선 태산그룹의 회장 문태산(윤주상 분)과 사장 문재상(김영민 분)을 보좌하는 수행비서로 첫 등장, 딱 떨어지는 수트 핏과 강단 있는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하지만 태산그룹을 지키는 본분과는 달리 미리 부착한 도청장치로 그들의 숨겨진 비밀을 캐내는 이중적인 면모가 드러나며 치밀한 포커페이스로 안방극장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3, 4회에서는 문재상과 정략결혼을 약속한 민씨 집안의 양딸 민채린(이유리 분)과 본격적으로 얽히기 시작했다. 그는 민채린을 미행하던 중 그녀의 진짜 정체를 알게 되고 도발적으로 자극해오는 그녀의 모습에 심란해 했다. 또 술에 취해 자신의 인생을 한탄하는 행동에 씁쓸한 눈빛을 보내는 등 차가움 뒤에 숨겨진 디테일한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

이렇듯 송창의는 부드러움과 냉철함을 오가는 캐릭터를 차지게 소화하며 카리스마를 발산, 아직 보여주지 않은 다양한 매력을 예고해 보는 이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또 방송 말미 태산그룹을 도청하던 사실을 채린에게 발각당하며 긴장감을 고조시켜 그가 앞으로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