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집사부일체` 이상윤, "음악이 나오면 음이 생각 안나"... 노래 앞에 작아지는 남자

기사입력 2018-10-28 18: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원태성 객원기자]
이상윤은 음악 앞에서만 서면 작아졌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 이문세의 신곡에 멤버들이 코러스를 녹음하는 모습이 나왔다.
이문세는 멤버들에게 신곡을 들려주며 "4명의 목소리가 들어가면 더 좋을 것 같다"고 말하며 콜라보 제안을 했다.
이승기와 육성재는 가수임에도 이문세와의 작업에 긴장했다. 첫

번 째 주자로 나선 이승기는 이문세의 디렉팅을 매의 눈으로 흡수하며 가수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다음 주자는 이상윤이었다. 그는 부담을 갖은 채 "노래만 나오면 음이 기억이 나오지 않는다"며 자신없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녹음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자 이상윤은 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긴장한 것과 다르게 그는 완벽하게 코러스를 부르며 한번에 녹음을 마쳤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단일화 물밑작업?…'국민의힘 입당설'엔 "사실무근"
  • [속보] 헌재, 공수처법 '합헌' 결정…일부 청구는 각하
  • 동학개미 '활짝'…삼성전자, 주당 1932원 '특별배당'
  • "리얼돌 통관 불허, 개인의 행복 침해" 국민청원 등장
  • 여기자 "성추행" vs 주호영 "명예훼손"…CCTV 영상에선
  • 조국 "딸 피부과 신청한 적 없어"…관련보도 부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