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전교 1등" 자신감 뿜뿜…유병재, `옥탑방의 문제아들` 출격

기사입력 2018-12-18 17: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코미디언 겸 개그작가 유병재가 ‘옥탑방 문제아들’ 역대급 게스트로 활약한다.
19일 방송될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5명의 문제아들이 ‘집단 지성의 힘’으로 옥탑방에 갇혀 상식 문제를 푸는 ‘본격 퇴근 전쟁 퀴즈쇼’로 7회에서는 게스트 최초로 ‘고스펙’ 소유자인 유병재가 옥탑방을 방문해 적극적으로 문제 풀이에 참여하며 남다른 뇌섹美를 뽐낼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코미디언 겸 개그작가로 방송가를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유병재가 등장한다.
유병재는 ‘전교 1등’, ‘수능 수리영역 만점’, ‘명문 S대 출신’ 엘리트라는 소개에 전혀 부끄러워하지 않으며 TMI를 더했는데 “고등학교 때 전교 1등은 여러 차례 해봤고, 모의고사와 수능에서 수리영역 만점을 받으며 전국 1등까지 했다”, “우리말 겨루기에서 명예달인 등극해 상금도 받았다”며 자신만만한 태도로 자기자랑을 이어갔다. 멤버들은 “병재가 이렇게 똑똑했냐! 드디어 일찍 퇴근을 할 수 있겠다”고 감탄하며 의지를 불태웠다.
문제가 시작되자 유병재의 활약은 본격적으로 이어졌다. 특히 ‘영어’와 관련된 문제가 주어지자 김용만, 김숙, 민경훈은 갑자기 ‘Excuse Me’ 영어 스펠링 적기를 하며 고전을 면치 못하는 반면, 유병재는 문제아들이 전혀 예상치 못했던 답을 제시하며 주변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문제아들은 “병재가 없었으면 이 문제 푸는 데 한 시간 걸렸다”고 말하며 감탄했다. 계속되는 이들의 칭찬과 환호에 유병재는 더욱 자신감을 보이며 문제를 맞히는데 적극적으로 임하는 모습을 보였고, 초고속 정답 릴레이를 이어갔다. 본인의 활약에 그는 “지난 10년 중 오늘이 자존감 최대치다! 공연 끝났을 때 보다 더 행복하다”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밖에도 크리

스마스를 맞아 특별하게 준비한 문제아들의 선물부터 용만의 깜짝 생일파티까지 어느 때보다 즐겁고 유쾌한 옥탑방의 퀴즈가 펼쳐질 예정인 가운데, 과연 크리스마스의 기적처럼 문제아들은 엘리트 ‘뇌섹남’ 유병재와 함께 조기 퇴근이라는 꿈을 이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1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삼성전자 '어닝쇼크'…영업이익 31.7% 급감 [김주하 AI 뉴스]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헌재 "훔칠 의사 확인 안됐는데 기소유예는 평등권 침해"
  • 군 내 마약범죄 증가...관물대에 마약 보관한 상병, 간부는 '대마 버터'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