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故 신해철 데뷔 30주년 기념 앨범 ‘고스트 터치’ 발매

기사입력 2018-12-24 17:24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가수 신해철의 데뷔 30주년 기념 앨범이 발매된다. 앨범 타이틀은 ‘고스트 터치’(Ghost Touch)로 24일 정오 공개됐다.
넥스트 유나이티드에 따르면 이 앨범에는 세계적인 프로듀서 크리스 생그리디 소장 자료에서 추출한 보컬 트랙과 생전 고인이 사용한 컴퓨터 파일을 복원한 음원이 수록됐다. 앨범 제목이 ‘고스트 터치’인 이유는 신해철이 미디 프로그램 작업 때 남긴 데이터를 그대로 사용해 고인의 ‘손길’이 담겼다는 의미로 붙였다.
크리스 생그리디는 신해철과 앨범을 작업했던 음원을 20년 넘게 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게임회사 ‘펄 어비스’와 공동 제작한 이번 앨범은 파트.1과 파트.2로 나뉘어 발매된다.
파트.1에는 ‘해에게서 소년에게’ ‘재즈 카페’ ‘월광’ ‘일상으로의 초대’ ‘민물장어의 꿈’ ‘해에게서 소년에게’ 연주 버전, ‘머신

메시아’(MaChine Messiah)가 수록됐다.
그 중 ‘민물장어의 꿈’에는 2014년 9월 신해철의 마지막 공연에서 그가 관객과 함께 무반주로 노래한 음원이 담겼다. 또 ‘월광’엔 김진표가 새롭게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파트.2 앨범은 2019년 1월 24일 발매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