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하선♥’ 류수영 “아내 여중생 때 첫 만남, 난 도둑놈이라 생각했다”

기사입력 2018-12-25 09:18

박하선 류수영 러브스토리 공개 사진=’동상이몽2’ 방송 캡처
↑ 박하선 류수영 러브스토리 공개 사진=’동상이몽2’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박하선 류수영 부부의 러브스토리가 공개됐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배우 류수영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류수영은 “박하선과 첫 만남이 16년 전이 맞냐”는 질문에 “2002년에 SBS 드라마 ‘명랑 소녀 성공기’ 촬영을 했다. 한 중학교에서 드라마를 촬영했는데, 그곳에서 아내가 촬영을 구경했다”고 답했다.

이어 “아내는 당시 중학생이었다. 8살 차이가 난다”며 “그래서 나는 도둑놈이라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류수영은 연애 진도에 대

한 질문에 “손은 허락받았고, 입술을 허락받고 싶었다”며 “놀이터에 데려갔는데, 그네로 리드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밀고 오는 순간에 키스하려고 그랬는데, (박하선이) 이마를 탁 쳐서 실패했다”며 “그게 멋있고 근사했다”고 밝혔다.

한편 류수영과 박하선은 지난해 1월 결혼해 같은 해 8월 딸을 얻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