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스트롯’ 한아걸스, 마스터 극찬 이끈 ‘갈무리’…장윤정 “예측 그이상”

기사입력 2019-03-21 23:17

‘미스트롯’ 한아걸스 사진=‘미스트롯’ 방송 캡처
↑ ‘미스트롯’ 한아걸스 사진=‘미스트롯’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미스트롯’ 한아걸스가 마스터들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21일 오후 방송되는 TV조선 ‘미스트롯’에서는 본선 1차 팀미션이 그려졌다.

장하온, 박성연, 두리, 한아로 구성된 걸그룹부 한아걸스는 등장부터 마스터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아걸스는 정통 트로트 장르인 나훈아의 ‘갈무리’ 무대를 준비했다. 4차원 매력의 두리는 “섹시함의 진가를 보여드리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들은 연습과정에서 편곡 방향을 두고 의견 대립을 보인 바 있다. 두리는 “팀 자체가 걸그룹부인데 퍼포먼스는 무조건 들어가야 된다고 생각하는데, 정통으로만 간다고해서 살짝 마음에 안들었다”고 속내를 밝혔다.

한아는 “크게 편곡하지 않고 걸그룹도 이런 노래를 부를 수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며 다른 의견을 보였다.

이어 보컬트레이너가 편곡

방향을 잡아주자 한아걸스는 순조롭게 무대를 준비해나갔다. 이들은 본 무대에서 스탠드 마이크를 이용한 퍼포먼스로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한아걸스는 조영수를 제외한 6하트를 받았다. 조영수는 “누를 걸 후회한다”고 말했고, 장윤정은 “평균적으로 너무 잘해서 깜짝 놀랐다. 예측 그 이상이었다”며 칭찬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