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우아한 가’ 임수향, 재벌가 MC그룹 불량 외동딸로 ‘첫 등장’

기사입력 2019-08-21 23:22 l 최종수정 2019-08-21 2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우아한 가’ 임수향이 독특한 캐릭터의 재벌가 딸로 등장했다.
21일 첫 방송된 MBN 새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에는 MC그룹의 외동딸 모석희(임수향)가 한국에 돌아오는 모

습이 그려졌다.
이날 모석희는 사람들에 둘러싸여 춤을 추고 있었다. 모석희는 뉴욕에서 유흥을 즐기던 중 “왕회장 위독”이라는 문자가 왔다.
모석희와 함께 있던 외국인은 “드디어 가는 거야?”라고 물었고 모석희는 “할아버지가 위독하셔”라고 설명했다. 외국인이 “가드들 따돌릴 수 있겠어?”라고 묻자 모석희는 “걱정 마. 내 특기잖아”라고 미소를 지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