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지독하게 심각한 스타일…집중력 유지는 스스로에게 스트레스

기사입력 2015-02-27 04: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지독하게 심각한 스타일…집중력 유지는 스스로에게 스트레스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가 화제다.

첫번째로 ’너저분한 공간’이다. 자신이 살고 있는 주변이 잡동사니로 가득 찼다면 뇌는 이것에 대한 정보를 해석하기 위해 혼란 상태에 빠져들게 된다.

두번째로는 ’신경질적인 동료’이다. 독일의 한 연구에 따르면 주변에 신경이 예민한 동료가 있으면 자신도 그와 비슷한 행동을 하게 된다. 동료의 예민함이 자신에게 전이되기 때문으로 이렇게 되면 정신적으로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만약 동료와 함께 일하는 것을 피할 수 없다면 스트레스 완화를 위해 다른 완충장치를 찾아볼 필요가 있다. 이를테면 컴퓨터 배경화면을 바꾼다든가, 의자를 교체한다든가 하는 방식으로 기분전환을 하는 것이다. 녹색은 사람의 스트레스를 줄이는 효과를 가져오기도 한다. 화분에 식물을 키우거나 잠시 시간을 내 산책을 하는 것도 방법이다.

세번째로는 ’소셜미디어에서 지나치게 사교적인 경우’이다. 인간관계를 넓히고 교류로 인해 행복하다는 감정을 가질 수 있다. 하지만 친구를 만나는 것을 소셜미디어나 이메일에만 의존한다면 정반대의 결과가 나타났다.

네번째로는 ’도에 넘치는 차분함’입니다. 언제나 냉정을 유지하는 게 인간관계를 형성하는 데 좋을 수는 있다. 하지만 다른 사람을 위해서라면 생각을 고쳐야 한다. 인위적인 냉정함의 유지가 정신 건강에 상당한 악영향을 줄 수 있다.

다번째는 ’지독하게 심각한 스타일’이다. 언제나 집중력을 유지하는 것은 스스로에게 스트레스를 부여하는 것과 다름없다. 잠시의 휴식은 긴장을 최소한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해 주는 주요한 수단이다.

마지막으로 ’지나치게 개방된 사무공간’이다. 탁 트인 업무공간은

겉으로 볼 때 시원해 보일 수는 있지만 실제로 그곳에서 일하는 사람들에게는 스트레스 요인. 일부 연구에서는 개방적인 업무공간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사적인 영역을 보장받는 직장인보다 더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지적하고 있다.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스트레스 유발요인 6가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英여왕 최측근, 영국서 태어난 흑인에 "아프리카 어디서 왔냐" 발언 후 사임
  • 생후 13일 된 신생아 낙상사고 숨긴 산후조리원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