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박 대통령, 국정원 증거조작 사과…"심려끼쳐 송구"

기사입력 2014-04-15 11:27 l 최종수정 2014-04-15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박근혜 대통령이 '국정원 간첩 증거조작 사건'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국정원은 뼈를 깎는 노력을 해야 한다"며 "재발할 경우 강력히 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은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남재준 국정원장의 대국민 사과에 이어 박근혜 대통령도 사과했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되어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또다시 국민들의 신뢰를 잃게 되는 일이 있다면 반드시 강력하게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 "

박 대통령은 이번 일이 국정원의 잘못된 관행과 철저하지 못한 관리 체계에서 비롯됐다며 국정원의 뼈를 깎는 개선 노력을 주문했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 "다시는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국정원은 뼈를 깎는 환골탈태 노력을 해야 할 것이고…."

박 대통령은 지난달 검찰의 국정원 증거조작 사건 수사 결과를 본 후 "문제가 드러나면 반드시 바로잡겠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오늘 국무회의에서는 김기춘 비서실장을 국가안전보장회의, NSC의 상임위원으로 임명하는 안도 의결됐습니다.

무인기 사건과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 등 최근 안보 상황을 고려해 김 비서실장이 안보에 보다 더 깊숙이 관여한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MBN뉴스 김은미입니다.

영상취재 : 김병문·박상곤 기자
영상편집 : 최지훈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대전 아웃렛 화재, 50·30대 남성 사망…1명 중상·4명 수색중
  • "지금 뭐 봐?" SKT 광고서 장원영과 함께 나온 여성, 정체는?
  •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가상기자 뉴스픽]
  • 尹 지지율, 주 초반 36.4% → 주말 32.8%…"비속어 논란 영향"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