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자유한국당 '불공정 보도 신고센터' 개소

기사입력 2018-05-01 15: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유한국당이 '문재인 정부 언론 장악 저지 및 방송 공정성 회복을 위한 불공정보도 신고 센터'를 열었습니다.
성일종 의원 등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오늘(1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드루킹 게이트가 방송 뉴스에서 보이지 않고 있다"며 "공정하고 객관적이어야 하는 방송이 정권에 장악됐기 때문"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민주주의가 훼손

되고 폭발력이 큰 이슈임에도 공중파 방송사의 축소보도 행태가 극심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당 의원들은 "공정성을 위협하는 부당한 압력이 있거나 권력에 무릎을 꿇어야 하는 상황이 온다면 곧바로 신고해주기 바란다"며 "오늘부터 각 의원실에서 개별적으로 피해를 접수받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최형규 기자 / choibro@mbn.co.kr ]


화제 뉴스
  • [영상] '사면론' 선 그은 문 대통령 "지금은 말할 때 아니다"
  • 문 대통령 "언제 어디서든 김 위원장과 만날 용의 있어"
  • [영상] 문 대통령 "부동산 공급 부족이 가격상승 부추겨…설 전에 대책 발표"
  •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지급 1주일…250만명 3.5조 수급
  • [영상] 문 대통령 "백신 접종 앞당겨질 듯…11월 집단면역 형성"
  • 경찰은 왜 '정인이 사건' 살인죄 미적용했나…"검찰과 협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