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기교육청, 공공부문 비정규직 최다

기사입력 2006-09-28 16:57 l 최종수정 2006-09-28 1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공공부문에서 경기교육청과 정보통신부, 한국마사회 등이 비정규직을 가장 많이 고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민주노동당 단병호의원이 비정규직 실태를 조

사한 결과 교육청에서는 경기교육청이 2만3천여명으로, 정부부처에선 정보통신부가 1만4천여명으로 비정규직을 가장 많이 고용했다고 밝혔습니다.
단의원은 또 공기업과 정부산하기관의 경우 한국마사회가 7천700여명으로 가장 많았고 비정규직 비율도 90%로 높게 나타났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렘데시비르 부작용 알고도 허가?…식약처 "예방 가능한 부작용"
  • [김주하 AI 뉴스] 문 대통령, 공무원 피격 "이유 불문하고 대단히 송구"
  • '달님은 영창으로' 현수막 논란…김소연 "사과할 마음 없다"
  • "돈 갚으란 말에 욱" 동료 때려 숨지게 한 몽골인 구속
  • 태국 결혼 축하연서 마주친 옛 애인…총격에 4명 숨져
  • 인니서 강간범에 '공개 회초리' 169대…"상처 나으면 재집행"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