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재명 하태경, SNS 상 설전 화제…'대체 무슨 일이야?'

기사입력 2015-08-24 14: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재명 하태경, SNS 상 설전 화제…'대체 무슨 일이야?'
이재명 하태경/사진=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북
↑ 이재명 하태경/사진=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북

새정치민주연합 소속 이재명 성남시장이 22일 트위터에 "북에서 먼저 포격? 연천군 주민들은 왜 못 들었을까"라는 글을 올리자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이 시장이 또 괴담을 퍼뜨린다"며 비판했습니다.

하 의원의 비판에 이 시장은 다시 페이스북을 통해 "님의 종북 과거와 님 소속 집단이 북에 돈주고 총격유도 시도한 종북행위를 사과할 용의가 있는지 묻습니다"라며 '종북몰이 나서는 하태경의원님께 공개질의'라는 제목의 글로 맞받아 SNS와 인터넷을 달궜습니다.

이 시장은 22일 트위터에 "북에서 먼저 포격? 연천군 주민들은 왜 못 들었을까"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이 글 뒤에 같은 제목의 한 미디어비평 전문지 기사를 연결시켰습니다. '주민들 "아군 사격 소리만 들렸다" 북도 포격사실 부인…포격 지점도 공개 안해 의문 증폭'이라는 부제가 달린 기사였습니다.

이 시장은 또 같은 날 페이스북에 올린 '전쟁, 누구를 위한 대결 격화인가'라는 제목의 글에선 "국리민복보다 정권이익을 우선하며 남북대결을 권력유지의 한 수단으로 삼는 점에서 남과 북의 극좌 극우세력은 상호의존이다. 긴장격화와 대결구도 심화가 취약한 정권을 받치기 위해 의도된 것이 아니길 빈다"라고 했습니다.

이같은 내용의 SNS 글에 종북비판이 나오자 이 시장은 23일 페이스북에 '누가 진짜 종북 빨갱이인가'라는 제목의 글에서 "나는 민주주의자이며 비민주적 반인권적인 북한을 추종(종북)하지 않음을 분명히 밝힌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안보불안심리를 이용해 정치적 위기를 극복하거나 정치적 지지 확대를 노리는 행위, 그 중에서도 북한과 손잡고 돈까지 줘가며 총격도발을 요청해 충돌위기를 조장하는 행위(국정원이 이회창대선을 위해 벌인 총풍사건)야말로 종북

반역행위"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시장이 또 괴담을 퍼뜨린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세월호 사고 땐 세월호 소유주가 국정원이라고, 국정원 해킹 논란 땐 임 과장 유서대필 의혹을 주장하더니 이번 북한의 포격에 대해서는 북한이 먼저 쏜 게 아닐 수도 있다는 의혹을 퍼뜨린다"고 했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이준석 측근 김철근 "윤리위 재심 각하? 유윤무죄 무윤유죄"
  • 김동연 경기지사 "윤 대통령, 이태원 참사 진정성 가지고 사과해야"
  • 화물연대 파업, '강대강' 대치…전국 곳곳 물류 차질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황의조 항의에도 인터뷰 통역 거부..."영어로 해줘야죠"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