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신정아 사건' 관련 한갑수 씨 소환

기사입력 2007-09-12 12:17 l 최종수정 2007-09-12 12: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변양균 전 청와대 정책실장의 신정아씨 비호 의혹을 수사중인 서울 서부지검은 한갑수 전 광주비엔날레 이사장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신씨가 올해 7월

신씨가 허위학력으로 객관성이 떨어지는 평가를 통해
감독으로 선임되는 과정에서 변 전 실장이 개입했는지 여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에앞서 검찰은 신씨의 학력위조 의혹을 처음으로 제기한 장윤 스님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변 전 실장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조사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전 정부 탓" "무능한 군"…미사일 낙탄 사고에도 '네탓' 공방
  • 일주일새 0.21% 뚝…서울 아파트값 10년 만에 최대폭 하락
  • 정부, '보훈부 승격' 조직개편안 확정…60여 년 만에 성사될까?
  • '타다'는 불법 콜택시?…대법원에서 가린다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