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국·검정 역사교과서` 선정 가능, 국무회의 통과

기사입력 2017-02-21 09:46 l 최종수정 2017-02-22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앞으로 일선 학교에서 국정과 검정 역사교과서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관련 법령이 개정됐다.
정부는 21일 서울청사에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교과용 도서에 관한 규정 개

정령안'을 심의·의결했다.
개정령안은 하나의 교과목에 국정도서와 검정도서를 모두 허용한다. 개별 학교는 국정도서와 검정도서 가운데 하나를 교과서로 선정할 수 있다
지금은 하나의 교과목에 국정도서가 있으면 별도의 검정도서를 교과서로 사용할 수 없다.
[디지털뉴스국 길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실외 마스크 해제 첫 주말…곳곳 가을축제로 전국이 '들썩'
  • '박민영 열애설' 이후 하루 만에...사외이사 사임
  • 엘리자베스 여왕 관 지키던 '경비병' 숨진 채 발견
  • 술집서 14만 원 어치 먹고 '먹튀' ... "직원들 바쁘니까 슬쩍"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