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민중당, 가짜뉴스 생산·대선 개입 의혹 에스더기도운동 검찰 고발

기사입력 2018-10-05 14: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민중당이 난민·동성애 관련 '가짜뉴스'를 생산·유포하고 2012년 제18대 대선에 불법 개입했다는 의혹을 받는 기독교단체 '에스더기도운동'을 검찰에 고발했다.
민중당은 5일 오전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에스더기도운동 이모 대표를 공직선거법·국가정보원법 위반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다"고 말했다.
최근 한겨레신문은 에스더기도운동이 성소수자·난민·이슬람에 관한 가짜뉴스를 다량 생산해 유포하고, 2012년 대선 개입 정황이 있으며 박근혜 정부 국가정보원에 자금 지원을 요청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민중당은 고발장에 "에스더기도운동은 '우파 활동가'를 양성하겠

다며 국정원에 43억여원 자금 지원을 요청했고, 2012년 대선 때 문재인 당시 후보에 관한 가짜뉴스도 살포했다고 한다"는 내용을 담아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다만 선거법의 경우 공소시효가 6개월인 탓에 고소 내용 중 해당 부분은 각하될 것으로 보인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서울시, 직원 인권침해 진상규명 입장 밝힌다…오전 11시 발표
  •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 형성
  • [속보] 이해찬 "피해호소인 고통에 위로…통렬한 사과"
  • 홍남기 "주택 공급 확대 위해 그린벨트 해제 검토"
  • 서울 고시텔 화재…불탄 차량서 1명 숨진 채 발견
  •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 논란…홍준표 '채홍사' 거론에 비판 쇄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