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소방재난본부, 119 한파 관련 구조 활동 증가 "시설물 안전관리 주의"

기사입력 2018-12-24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겨울철 서울지역 한파 구조 활동 건수가 매년 증가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2015~2017년)간 겨울철(11월1일~2월28일) 서울119의 구조 활동 건수는 2015년 3만9922건, 2016년 4만895건, 2017년 5만8896건으로 증가세다.
이 중 한파와 관련한 구조 활동은 2015년 2569건, 2016년 1199건, 2017년 5436건이었다.
유형별로 보면 수도 동파가 가장 많은 2894건을 차지했고 고드름 제거 2026건, 급배수 1266건 등의 순이었다.
최근 3년간 한파특보 발효 일수는 2015년 7일, 2016년 5일, 2017년 23일이다.
지난해는 겨울철 평균 기온이 최근 3년간 가장 낮아 한파특보 발효 일수가 많았던 탓에 한파 관련 구조 활동이 빈번했다.

울지역의 12월~2월 평균 기온은 2015년 2.5도, 2016년 1.25도, 2017년 0.4도로 겨울철 기온이 점점 낮아지고 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기온 급강하 시 상수도 동파, 난방시설, 기계류 등의 오작동에 대비한 시설물 안전관리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정소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