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늘부터 여름 바다 '활짝'…'헝가리 참사'에 축제는 줄이거나 취소

안진우 기자l기사입력 2019-06-01 19:30 l 최종수정 2019-06-01 2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벌써 여름이 오긴 왔나 봅니다.
오늘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이 전국에서 가장 먼저 문을 열었는데, 헝가리 유람선 사고 희생자 애도 분위기를 고려해 전야제 불꽃놀이 축제는 취소했습니다.
안진우 기자입니다.


【 기자 】
제트 스키가 시원하게 물살을 가릅니다.

바닷물에 몸을 던지고, 아이들은 모래 장난에 시간 가는 줄 모릅니다.

파도에 몸을 맡긴 사람들이 부쩍 늘어 벌써 한여름 휴가철 같습니다.

▶ 인터뷰 : 권순관 / 피서객
- "생각보다 사람도 많고, 좋은 친구들과 좋은 경치와…. 개장한 줄 몰랐는데 마침 왔는데 개장을 해…."

▶ 스탠딩 : 안진우 / 기자
- "이곳 해운대 해수욕장 등 부산 지역 3개 해수욕장이 전국에서 가장 먼저 문을 열었습니다."

충남 만리포 해수욕장도 예년보다 한 달 앞당겨 개장하는 등 전국 270곳의 해수욕장이 차례로 문을 열고 피서객들을 맞습니다.

올해 전국 주요 해수욕장의 가장 달라진 점은 밤에도 수영을 즐길 수 있다는 겁니다.

해운대는 오는 26일부터 밤 9시까지, 만리포해수욕장은 올해 처음으로 야간개장을 도입했습니다.

강릉 경포 등 강원도 22곳 해수욕장은 오전 6시부터 자정까지 하루 18시간 문을 엽니다.

한편, 해운대구는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 애도 분위기를 고려해 개장 전야제 불꽃놀이를 취소했습니다.

안양시도 이번 달에 예정된 모든 행사를 취소하거나 연기하는 등 전국 지자체들이 축제를 줄이거나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치르기로 했습니다.

MBN 뉴스 안진우입니다.

영상취재 : 이경규 VJ
영상편집 : 한주희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안진우 기자

보도국 사회2부이메일 보내기
  • MBN 사회2부 안진우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단독] "술값 낼 테니 문 열어 줘"…사복 경찰에 딱 걸린 불법 영업
  • [단독] 정세균, 감염병법에 '손실보상' 문구 추가 검토
  • 바이든, 46대 미 대통령 취임…"통합에 영혼 걸겠다"
  • 신규 확진 401명…학원·사우나 집단감염 계속
  • 설 전 첫 백신 맞나…"접종센터 전국 250곳 목표"
  •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문서' 유출범은 공무원…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