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박태환 조기 귀국 “리우올림픽 아쉬운 점 많아…준비 못했다”

기사입력 2016-08-13 1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영 국가대표 박태환이 조기 귀국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조기에 마친 박태환은 1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서 귀국했다.

이날 박태환은 “리우올림픽은 아쉬운 점이 많았다. 결승 무대를 뛰고 싶었는데 너무 아쉽다”고 말했다.

박태환은 자유형 400m와 200m에 이어 100m에서도 예선을 통

과하지 못했고 자유형 1,500m가 남았지만 출전을 포기하고 예정보다 먼저 귀국했다.

박태환은 “그동안 많은 경기를 뛰지 못했다. 복귀 국제무대가 리우올림픽이라는 점이 컸다. 경기 감각을 끌어올려야 했는데 준비를 못 했다"라며 “단지, 만약 도쿄올림픽에 출전한다면 리우올림픽 처럼 준비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