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ATL 프리먼, NL 올스타 팬투표 중간집계 전체 1위

기사입력 2018-06-12 17:31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윤규 기자]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1루수 프레디 프리먼(29)이 팀의 올스타 돌풍을 주도했다.
Mlb.com은 12일(한국시간) 2018 메이저리그 올스타 팬 투표 내셔널리그 각 부문의 중간집계 결과를 발표했다.
전체 1위는 애틀랜타의 좌타 거포 프레디 프리먼으로 나타났다. 프리먼은 63만3342표를 얻어 52만7683표를 얻은 콜로라도 로키스 3루수 놀란 아레나도(27)를 제치고 선두에 올랐다.
애틀랜타의 프레디 프리먼이 내셔널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1위에 올랐다. 사진=AFPBBNews=News1
↑ 애틀랜타의 프레디 프리먼이 내셔널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1위에 올랐다. 사진=AFPBBNews=News1
애틀랜타는 프리먼 외 아지 알비스(21)가 2루수 1위, 닉 마카키스(35)가 외야수 2위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마카키스의 경우 49만4206표로 1위 브라이스 하퍼(26)보다 단 4000표 가량 부족한 상황이다. 언제든 추월을 노려볼 수 있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는 애틀랜타와 함께 두 명의 부문 1위를 배출했다. 유격수 브랜든 크로포드(31)와 포수 버스터 포지(31)가 그 주인공이다.
2016년 팬투표 선발 출장 명단에 무려 5명을 내보냈던 시카고 컵스는 크리스 브라이언트, 앤서니 리조 등 내야수 4명이 2위에 올라 선두를 위협하고 있다.
▶ 2018 메이저리그 올스타 팬 투표 내셔널리그 포지션 별 1위(외야수는 3위까지)
포수 버스터 포지(샌프란시스코) 28만1331표
1루수 프레디 프리먼(애틀랜타) 63만334

2표
2루수 아지 알비스(애틀랜타) 39만8816표
3루수 놀란 아레나도(콜로라도) 52만7683표
유격수 브랜든 크로포드(샌프란시스코) 46만6021표
외야수 브라이스 하퍼(워싱턴) 49만8189표 닉 마카키스(애틀랜타) 49만4206표 맷 캠프(다저스) 35만1780표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