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7월 금강산 관광객 43% 급감

기사입력 2006-08-07 06:32 l 최종수정 2006-08-07 0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7월 한 달 동안 금강산을 다녀온 관광객이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아산에 따르면 지

난 달 금강산 관광객은 총 1만9천605명으로 작년 같은 달에 비해 43%나 줄어들었습니다.
이런 현상은 북한이 지난 달 5일 미사일을 발사하면서 남북 간에 냉기류가 흐른 것이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데다 장마가 길었고 강원도가 수해를 입은 점도 악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팀 닥터' 경찰 조사 때 폭행 인정…검찰 본격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