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뱅크샐러드, 건강검진 조회 서비스로 인슈어테크 시장 겨눈다

기사입력 2018-12-24 1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 = 뱅크샐러드]
↑ [사진제공 = 뱅크샐러드]
레이니스트가 운영하는 자산관리 서비스 뱅크샐러드가 '건강검진 데이터 조회'를 통해 인슈어테크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레이니스트는 국민 건강검진 데이터를 활용해 예상 질병과 의료비를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개인에게 꼭 필요한 최적의 보험까지 추천해주는 '국민 건강설계'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뱅크샐러드 건강설계는 누적된 건강검진 결과 데이터를 확인하고, 이를 기반으로 필요한 보험 상품을 최저 금액순으로 추천해 주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앱에서 본인인증만 거치면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건강검진 결과를 항목별로 상세하게 제공받을 수 있다. 연동 후에는 일반 검진내역의 최신 결과는 물론 과거에 받았던 모든 검진 결과의 상세 항목 확인이 가능하며 건강보험 가입자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제공되는 결과 항목은 ▲비만 ▲체질량지수(BMI) ▲시력 ▲청력 ▲고혈압 ▲신장질환 ▲빈혈 ▲당뇨 ▲이상지질혈증(콜레스테롤) ▲만성신장질환 ▲간장질환 ▲폐결핵/흉부질환 ▲골다공증 등이다. 건강검진 데이터는 고객이 직접 정보제공에 동의해야만 내역을 앱으로 불러올 수 있다.
특히 각 검진 항목의 결과를 정상범위의 수치와 비교해 정상, 주의, 위험 3가지 카테고리로 세분화해 각 카테고리에 맞는 메시지를 전달해 눈길을 끈다. 또한 지속적인 건강 관리를 유도하기 위해 발생 가능한 예상질병도 같이 언급해 경각심을 갖도록 했다.
예를 들어 복부둘레 및 체질량지수에 따라 비만으로 판정이 되면 '위험' 표시와 함께 '비만은 만병의 근원이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건강에서 염려되는 부분에 대한 조언을 한 눈에 살필 수 있게 했다. '주의' 항목에는 'OOO 등의 병으로 발전할 수 있어요. 정상보다 낮은(혹은 높은) 수치이니 더 나빠지지 않게 주의해서 관리하세요'와 같은 메시지가 보여 진다.
여기에 위험이나 주의 등이 표시되면 이를 치료하는 데 필요한 예상 의료비와 함께 예상 의료비보다 더 높은 보장금액의 보험상품을 낮은 금액 순으로 추천해 준다. 본인의 건강검진 기록 외에 가족력 항목을 추가하면 훨씬 강화된 보험 상품 리스트를 받을 수 있다.
현재 뱅크샐러드에는 암 보장 중심의 질병보험인 한화생명, 교보라이프플래닛, 미래에셋생명, KDB생명 등의 보험상품이 입점했다. 뱅크샐러드는 계속해서 보장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자산관리 서비스 중에서 보험상품 추

천은 일종의 사각지대에 놓여있었는데 뱅크샐러드가 인슈어테크 시장에 선수를 친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협업을 통해 보험가입자가 증가하는 것과 같은 비약적인 성과가 나오면 자산관리앱과의 협업을 하고자 하는 보험사들 또한 자연스레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