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대기 기자, 5월 웨딩마치! "예비 신부는 세 살 연하 의사"

기사입력 2013-04-25 13:05 l 최종수정 2013-04-25 13:08


일명 ‘눈사람 기자’로 불리는 KBS 박대기 기자가 결혼합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는 “박대기 기자는 오는 5월 18일 KBS 신관홀에서 의사인 세 살 연하 연인 정 모 씨와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단독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고교 동문인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동문회를 통해 만났고, 올해 초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해 결실을 맺게 됐습니다.

한 관계자는 “박 기자가 자녀를 많이 낳아 따뜻한 가정을 꾸리고 싶다는 소박하고 원대한 포부를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박 기자는 지난 2010년 온몸으로 폭설을 맞으며 기상특보를 전해 일명 ‘눈사람 기자’로 유명세를 탔습니다. 당시 박 기자의 방송 사진은 중학교 ‘진로

와 직업’ 교과서에도 실리는 등 큰 화제를 모았습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우와 축하해요” “팬이에요 눈사람씨!” “세 살 연하 의사부인! 능력자다!” “박대기 기자 행복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박 기자는 서울대학교 전기전자제어공학과 출신으로 2009년 KBS 35기 공채로 입사했습니다.

[사진= 해당 영상 캡처]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