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규리, ‘네일샵 파리스’ 스태프 이벤트에 ‘폭풍 오열’

기사입력 2013-04-29 09:55


걸그룹 카라 박규리가 드라마 촬영 중 폭풍눈물을 쏟았다.
박규리는 지난 23일 MBC퀸 드라마 ‘네일샵 파리스’ (연출 박수철/ 극본 성민지) 촬영 현장에서 스태프들의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받고 눈물을 흘렸다.
갑자기 정전된 현장에서 배우들이 우왕좌왕 하는 사이, 스태프들이 깜짝 케이크 선물과 함께 ‘그동안 수고했다’는 인사말을 전한 것.
예상치 못한 이벤트에 출연 배우들은 모두 말을 잇지 못했고, 특히 여주인공 박규리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눈물을 쏟아냈다.
박규리는 자신의 첫 주연 작품인 만큼 평소 ‘네일샵 파리스’에 남다른 애정으로 임하며 촬영 막바지엔 종영을 앞둔 공허한 마음을 털어 놓곤 했다.
박규리가 예상치 못한 이벤트에 펑펑 울기 시작하자 함께 출연한 전지후와 송재림, 천둥이 그녀를 달래주며 촬영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모든 촬영을 마무리 한 후 박규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거야 말로 누구에게나 주어지는 복은 아니구나. 한 분 한 분 너무나도 감사드립니다. 건강하시길” 이라는 글로 종영소감을 남겼다.
한편 ‘네일샵 파리스’는 꽃미남 직원들이 운영하는 네일샵에 주인공 여주가 남장으로 위장 취업해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드라마로 제2의 ‘커피프린스 1호점’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카라 규리가 여장 남자 홍여주를, S

BS ‘신기생뎐’으로 얼굴을 알린 전지후가 알렉스로 분해 오묘한 핑크빛 기류를 형성한다. 이외에도 엠블랙 천둥이 막내 네일리스트 진 역을, 신예 꽃미남 스타 송재림이 순정 마초 케이 역을 맡았다.
오는 5월 3일 MBC퀸 11시 첫 방송.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염은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