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슬리피, 과거 여자친구 화요비 언급 "무대에서 뽀뽀는…" 깜짝!

기사입력 2013-12-05 07:16



'슬리피'

언터쳐블의 멤버 슬리피가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지난 4일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최민수, B1A4산들, 씨스타 효린, 슬리피가 출연했습니다.

이날 MC들은 “외국에서 살았냐”고 묻자 슬리피는 “인천 사람이다. 이태원에서 몇 년 살았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또 이상형에 대해 "흑인 뮤직비디오에 나오는 여자주인공 스타일을 좋아하는데 효린이 딱 내스타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김구라는 "화요비씨는 그렇지 않은데?"라고 돌직구를 던져 슬리피를 당황케 했습니다.

슬리피는 "교제 당시 화요비와 모든 무대에서 뽀뽀를 했다. 그때는 원해서 좋으니까 했다"면서 "26살에 데뷔했는데 어린 나이였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런데 이렇게 헤어지고 이런 자리에 나와서 얘기할 줄은 몰랐다"며 "남자 레이디 제인이

된 것 같다. 내가 급도 안되고 내세울 건 그것 밖에 없다"고 셀프디스해 웃음을 안겼습니다.

슬리피 소식에 네티즌들은 "슬리피, 화요비랑 사귄 줄 몰랐네" "슬리피, 입담 대박" "슬리피, 매력있다" "슬리피, 맨유 에버튼 경기만큼 재밌네" "프리미어리그 순위 보다가 슬리피 얘기듣고 빵 터졌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해당방송 캡처]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