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양상국 우울증 고백, “6개월 전, 일은 물론 다 재미없었다”

기사입력 2013-12-08 1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양상국 우울증 고백.

[MBN스타 대중문화부] 양상국 우울증 고백이 화제다.

양상국은 지난 7일 방송된 KBS2 ‘인간의 조건’에서 과거 우울증에 대해 고백했다.

이날 양상국은 평소 스트레스 지수를 알아보기 위해 정태호와 함께 정신과를 찾았다. 예상대로 양상국의 스트레스 치수는 높게 나왔고 그는 의사와의 상담에서 “6개월 전만 해도 내가 우울증이 아닌가 생각했다. 일도 재미가 없고 다 재미가 없었다”고 밝혔다.

양상국 우울증 고백, 양상국 우울증 고백이 화제다. 사진=인간의 조건 캡처
양상국 우울증 고백, 양상국 우울증 고백이 화제다. 사진=인간의 조건 캡처
양상국 우울증 고백에 의사는 “우울증세는 없지만 자신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이 낮다. 내가 왜 이럴까 생각하면 안 된다. 그런 생각 대신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받아들여라”라고 조언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동연 성폭행범 수사해달라"…공소시효 남았지만 힘든 이유는?
  • "워치보다 좋다"는 이준석 시계 가격 화제…오바마도 애용
  • 신현준 전 매니저, 명예훼손 혐의 집행유예…"악의적 기사 유포"
  • 홍준표, 이준석에 반말한 원희룡에 "버릇없다"…"격없는 사이" 해명
  • 추미애 "쥴리 실명 증언 등장"…윤석열 측 "강력한 법적 조치"
  • 고민정, 홍준표에 "왜 정치인생 4개월에게 졌나" 반격한 이유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