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백년의 신부 양진성 “이홍기 팬, 나까지 챙겨주더라”

기사입력 2014-02-20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백년의 신부 양진성

백년의 신부 양진성 이홍기와 연기 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고백해 화제다.

양진성은 19일 오후 서울 삼성동 클럽 뱅가드에서 열린 ‘백년의 신부’의 제작발표회에서 이홍기와 연기를 하게 된 것에 대해 “부담도 있지만, 이홍기는 나보다 한 살이 어린 멋진 아이돌”이라고 밝혔다.

양진성은 “촬영 중간에 이홍기의 팬들이 많이 온다. 처음에는 조금 무서웠는데 이후에는 나까지 챙겨주시더라”며 “독감이 심하게 걸렸을 때, 팬 분들이 유자차를 챙겨주셨다. 홍기 씨와 홍기 씨의 팬 분들 덕분에 감사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홍기는 정말 분위기메이커다. 대사 말고는 다른 얘기 시키지 말라고 할 정도로 재미있다”며 “너무 많이 웃어서 눈 밑에 주름 때문에 화장이 지워질 정도”라고 덧붙였다.

백년의 신부 양진성, 백년의 신부 양진성 이홍기와 연기 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고백했다.
↑ 백년의 신부 양진성, 백년의 신부 양진성 이홍기와 연기 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고백했다.
극 중 양진성은 남해 섬마을에서 할머니와 함께 억척스럽게 생활하지만 밝고 활발한 나두림과 사랑보다

재벌가의 며느리가 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장이경을 동시에 연기한다.

한편 '백년의 신부'는 대한민국 최고 재벌가인 태양그룹 장자에게 시집오는 첫 번째 신부는 모두 죽는다는 재벌가의 저주를 둘러싼 계략과 음모, 그 속에서 피어난 목숨과도 바꿀 수 없는 진실한 사랑이 동화처럼 그려질 판타지 멜로드라마다. 오는 22일 오후 8시 첫 방송.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